1999.8.16 법보신문
PRESS RELEASE/Newspaper 2007/02/21 14:25
 


‘영취산의 환희’ 모티브 의상발표회


이기향 교수 9월 1~7일, 대학로 목금토갤러리


‘불교문양과 인체와의 만남’이라는 주제를 10년 가까이 천착해온 미술의상 작가 이기향 교수(한성대 의생활학부)가 영산회상의 극적인 이미지를 승화시킨 작품전 ‘영취산의 환희’(사진)를 9월 1일부터 7일까지 서울 대학로 문화공간 목금토 갤러리에서 개최한다.

전시회에는 불교 전통 나비무 의상을 조형성이 강한 미술의상으로 재조명하여 전통 종교복식의 무대 의상화를 꾀한 작품과 영산재에 등장하는 인물들을 직물 디자인한 작품 등 총 20점이 출품된다. 화사한 노방에 아름답고 여성스런 이미지의 불보살들과 불교문양이 때로는 화려하게 또 때로는 모노톤으로 그려 넣어져 보는 이의 감탄을 자아낸다.

이기향 교수는 “마음을 풍요롭게 하는 현대불교미술, 현대적인 한국미를 일궈내고 싶었다”며 “이번 전시를 포함한 일련의 작업은 ‘우리문화의 환상 만들기’에 그 목표를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전시 첫날인 1일 오후 4시와 7시에는 나비무 공연과 함께 작품을 입체적으로 감상할 수 있는 퍼포먼스가 열린다. 현대적 감성의 불교무용을 발표해온 무용가 백현순 교수(창원시립무용단 안무가)가 닥섬유로 만든 나비무 의상을 입고 무용 공연을 펼치며 10여명의 모델이 관객 속으로 걸어 들어가서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행사장에는 전통 秪花를 응용한 종이꽃과 팔상번을 현대적으로 변용한 갖가지 색조의 천들이 드리워진다.   02)764 - 0750

 
Trackback Address :: http://www.art-to-wear.pe.kr/blog/trackback/54

Name
Password
address
  Secret
 
 
 
Copyrightⓒ 2007 Art to Wear- Lee, Kihyan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