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 시리즈 1 - 2003 아귀 Hungry Ghost (K, E)
ON WORKS/Works in Progress 2007/07/18 02:25
 
<아귀> 이미지들은 '마음'을 찾아가는 여행에 등장하는 우리 자신의
모습입니다





아 귀

아귀는 늘 배고프다.
불덩이로 변해버리는 음식을 삼킬 수 없기 때문이다.  

五感 만족을 위해 애쓰는 우리도
하나가 충족되면 곧 다른 욕망의 늪에 빠지고 만다.

굶주린 아귀의 모습은 여지없는 나의 모습일 수 밖에....  


저승에 막 내려앉아 因果의 억울함을 포효하듯
사나움의 習을 감추지 못하는 아귀의 모습은 거칠기 짝이 없다.

아귀의 얼굴은 여체의 움직임 따라 더 더욱 탐욕스럽게 일그러진다. 

아! 여인의 누드는 발가벗은 나의 모습이며,
아귀는 일그러진 나의 실상이구나....



The Hungry Ghost

The Hungry Ghost, with its bulging belly, is always famished.

The food that goes in his mouth turns immediately to fire,

and he cannot swallow it.

We are also thirsty with desire,

and do our best to satisfy our five senses.

Yet, at the very moment we seem to satisfy one desire,

another raises its ugly head.

In the famished appearance of the hungry ghost,

we can't help but glimpse an image of our own selves.

Roaring in the realm of the afterlife,

lashing out at the unfairness of the life just past,

the appearance of the Hungry Ghost, unable to veil its rage, is peerless.

The Hungry Ghost's face, contorted to look

even more greedy, more ravenous,

with each movement of the woman's body,

is my own appearance stripped bare.

The foolish Hungry Ghost is my distorted true nature.

 
1 2 3 4 5 6 7
 
Copyrightⓒ 2007 Art to Wear- Lee, Kihyang All Rights Reserved.